중학교 들어가서 상의 탈의 생방송한 아프리카 BJ (+사과문)

“학교에서… 이게 대체 무슨 일일까”

유명 아프리카TV BJ가 모교를 무단출입해 논란이 됐다. 심지어 대뜸 그는 ‘상의’를 벗는 퍼포먼스까지 보였다.

30일 BJ 요베비는 모교인 중학교를 찾아가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요베비는 학교 측과 사전 협의 없이 찾아갔다.

그의 갑작스러운 등장에 학생들이 하나 둘 모였고 점차 사람이 많아지며 요베비를 향해 환호성을 질렀다.

점점 반응이 격해지자 급기야 요베비는 방송 도중 상의를 벗었다. 그는 한동안 민소매 탑만을 입은 채 방송을 진행했다.

잠시 뒤 선생님들이 나타나 요베비를 제재했고 그 장면은 고스란히 라이브로 방송됐다. 아프리카TV 운영자가 등장해 요베비 방송은 강제 종료됐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와 진짜 뭐냐. 학교에서 뭔 짓이야”, “애초에 벗을 생각으로 입고 간 것 같 같은데”, “미쳤다” 등의 분노 섞인 반응을 보였다.

이후 요베비는 공지사항을 통해 사과문을 올렸다.

글쎄다. 더 이상의 할 말이 없다.

김지윤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아프리카TV 캡처

물벼락 갑질 조현민, 가수 A씨한테 집착했던 사건

“키가 크고 옷을 잘입는 남자가 좋다”

물벼락 갑질로 대한민국을 분노하게 만들었던 조현민.

출처- 중앙포토

가뜩이나 언니 조현아가 만들어냈던 땅콩회황사건이 채 가시기도 전에 조씨 가문에서 또 한번 갑질이 터져나왔다.

여기서 끝이 아니다, 이 집안에는 문제거리가 많았다.

출처- 연합뉴스

조현아와 조현민의 엄마인 이명희가 또다시 갑질논란을 만들어냈다.

출처- YTN

건설현장으로 보이는 곳에서 한 여성직원을 옷덜미를 잡고 사정없이 흔들어대는 모습이 찍혔으며 이럼에도 분이 안풀렸는지 이명희는 종이 꾸러미를 던져버린다.

이 사건을 시작으로 그동안 이명희가 해왔던 갑질이 세상에 알려지기 시작했다.

출처- 뉴스PICK

이 와중에 조현민이 과거에 했던 스토커(?)같은 행동이 다시 논란이 되고 있다.

조현민은 평소 자신이 좋아하던 가수 A씨에게 팬심을 뛰어넘어 집착이상의 행동을 보였다고 한다.

수년 전 대한항공 홍보 행사 리허설 도중에 가수 A씨 현수막 사진이 조금 구겨지자 대행사 직원을 질책했으며 다른 곳에 붙어 있던 현수막 5개를 전부 뜯어버린 것으로 전해졌다.

출처- 영화 더 킹 스틸컷

실제 조현민은 한 공중파 방송에 출연하여 자신의 이상형으로 키가 크고 옷을 잘입는 남자로 뽑았으며 연예인으로는 조인성을 좋아한다고 말한 적이 있다.

(** 해당 현수만 연예인은 조인성이 아닌 것으로 확인)

이보다 더 충격적인 사건은 따로 있다. 조현민은 가수 A씨의 단순 팬이 아니라 스토커수준으로 집착을 했다고 전해진다. 심지어 직원들을 시켜 A씨 집을 알아내 올 때까지 기다렸다고도.

실제 가수 A씨 소속 매니저들도 조현민의 이러한 과도한 사랑을 알고있었다.

이에 대한항공 조양호의 최측근은 조현민은 너무 유아적인 성격으로 곁에서 수시로 지켜봐야 할 정도이고 상식밖의 일을 자주 저질렀다며 말했다.

+

이에 누리꾼들은 “그만좀해라 너네는…”, “조인성 의문의 1패”, “누굴까 그 가수 너무 불쌍해”, “모두의 안전을 위해 조현민은 그냥 깜방”, “성깔하나는 세계 최강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2018.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