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서희 인스타그램 자폭글 (+메갈 반응)

한서희가 인스타그램에 올린 한 사진.

그 사진은 2013년 위대한 탄생 시즌3에 출연한 본인 사진인데,

한서희는 이 사진을 “이 아이는 커서,,,,ㅎ약쟁이가 됩니다”라고 올림

그리고 달린 댓글들..


2018. 05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

김종국이 런닝맨 멤버 중 이상형으로 꼽은 의외의 멤버

‘미우새’ 홍진영↔김종국, 이제 보니 쌍방향 관계였네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홍진영과 김종국이 서로를 이상형으로 꼽으며 핑크빛 기류를 이어가고 있다.

어머니의 얼굴엔 웃음꽃이 피었다.

29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선 김종국과 홍진영의 싱글라이프가 공개됐다.

서장훈에 따르면 홍진영은 대한민국 유일의 캐릭터.

이 순간에도 카메라를 향해 애교를 발사하는 홍진영을 보며 김종국의 어머니는 “안 넘어가는 남자가 없겠다. 우리 아들한테도 그렇게 해봤나?”라며 웃었다.

홍진영은 트레이드마크인 애교를 어머니에게 물려받았다며 “어머니가 애교가 정말 많으시다. 어릴 때부터 어머니가 아버지에게 ‘자기야’ 하는 걸 봐왔다. 아직도 그러신다. 나도 자연스럽게 애교가 늘었다”라고 비화를 전했다.

‘런닝맨’에 이어 ‘미우새’로 러브라인을 이어가게 된 김종국에 대해선 팬들에게 협박쪽지를 자주 받고 있다며 “김종국에게 손대지 마라, 널 가만 안 두겠다, 이런 쪽지가 오는 거다. ‘런닝맨’에 나갈 때마다. 그런데 좋아하는 마음 때문에 그런 거니 이해할 순 있다”라고 밝혔다.

그렇다면 홍진영에 대한 김종국의 마음을 어떨까.

이날 김종국은 짠돌이 이미지를 뒤로 하고 쇼리 등 후배들에게 거하게 한 턱을 쏘는 호쾌한 면면을 보였다.

대화 화두는 역시나 홍진영. 김종국은 “홍진영처럼 애교 많은 여자를 좋아하나?”란 질문에 “내가 안 그러니까 애교 있는 게 좋다. 그런데 홍진영은 과하긴 하다”라고 솔직하게 답했다.

홍진영의 연락처는 있으나 따로 연락하진 않는다고.

나아가 김종국은 홍진영에게 호감을 보이는 남성에게 “괜찮은 사람이다. 똑똑하고 공부도 많이 했다”라며 그녀를 적극 어필하는 것도 잊지 않았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김종국은 송지효 전소민 이다희 등 ‘런닝맨’ 여성 출연자 중 이상형으로 홍진영을 꼽았다.

이에 스튜디오는 뜨겁게 달아오른 바. 특히나 김종국의 어머니는 “우리 아들이 농담 같은 거 잘 안하는 스타일이다”라며 웃었다. 여기에 홍진영 역시 ‘미우새’ 다섯 남자 중 김종국을 이상형으로 꼽으며 핑크빛 기류를 이어갔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SBS

<저작권자(c) TV리포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