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서 비틀즈가 된 기분을 느꼈다는 외국 배우들 ㅋㅋㅋ

영화 홍보차 한국을 방문한 외국인들이 “한국에서 비틀즈가 된 기분을 느꼈다”고 말한 것이 화제가 되고 있다.

#블랙팬서 (채드윅 보스먼)

#캡틴 아메리카 (크리스 에반스)

#헐크 (마크 러팔로)

2018. 05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

송지효가 솔직하게 밝힌, 내가 김종국과 연애할 수 없는 이유

송지효가 김종국과의 결혼설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지난 18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 송지효는 김종국과의 열애, 결혼설을 직접 언급했다.

이날 방송에서 송지효는 “김종국과 열애설 결혼설 기사도 났었다. 오빠랑 너무 친하다 보니까 나중에는 웃으면서 넘어갔다”고 전했다.

송지효의 이야기를 듣던 김종국 어머니는 “송지효 씨가 김종국이 맘에 안 드나 보다. 몇 년씩 같이 방송을 했는데 스캔들만 나다뿐이지 그게 없다”며 안타까운 마음을 나타냈다.

김종국 어머니의 반응을 본 송지효는 난감해하며 “그런 건 아닌데. 일을 할 때 감정이 섞이면 안 되니까. 몸 쓰고 싸우다 보니…”라고 말했다.

이에 김종국 어머니는 “그러니까 런닝맨을 한다. 얼마나 담이 센지”라며 송지효의 편을 들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송지효는 어머니들의 관심을 독차지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수홍 어머니는 “저희 아들이 어설프지 않냐. 그러니까 야무진 송지효랑 만나야 한다”고 말했고, 김건모 어머니는 “남자가 아기스러고 많이 부족한 사람은 저런 대찬 여자를 만나야 한다”고 주장했다.

다섯 아들들 중에서 가장 마음에 드는 사람이 있다면?이라는 질문에 송지효는 김건모를 꼽았고, 이에 김건모 어머니는 “고맙고 많이 노력해보자. 김건모 같은 사람은 어린이 같아서 여자가 대차고 똑똑해야 한다며 행복해 했다.

안녕하시현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SBS 미운우리새끼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