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자가 헤어진 연인과의 재결합에 대해서 솔직하게 밝힌 생각

[TV리포트=김가영 기자] ‘1%의 우정’ 최자, 성혁, 곽정은, 김지민이 지금껏 공개한 적 없는 자신의 연애관을 허심탄회하게 공개했다.

KBS2 예능 프로그램 ‘1%의 우정’(연출 손자연)은 99%의 서로 다른 두 사람이 1%의 우정을 만드는 리얼리티 예능. 오는 14일(토) 방송에서는 극과 극 식성을 가진 최자, 성혁 커플과 함께 첫 여성 우정 멤버로 ‘연애박사’ 곽정은’과 ‘연.알.못(연애를 알지 못하는 사람을 일컫는 줄임말)’ 김지민이 첫 등장한다.

이날 곽정은, 김지민을 비롯한 MC들과 최자, 성혁은 연애에 관한 본인의 화끈하고 대담한 속내를 꺼내 보인다고. 특히 ‘헤어지고 다시 사귀는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냐’는 물음에 탄탄한 연애 내공을 지닌 곽정은과 ‘연애 초짜’ 김지민은 물론 모두가 자신의 생각을 펼치며 솔직한 연애 설전이 시작됐다.

특히 배철수는 최자에게 “떠들썩한 연애를 해보지 않았냐?”는 송곳 같은 기습 질문을 던져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에 최자는 예상치 못한 질문에 당황한 것도 잠시 “헤어지고 다시 사귀는 것이 불가능하다 생각하지 않지만 그렇게 되면 힘들 것 같다”는 말로 쿨하게 자신의 연애관에 대해 밝혔다.

곽정은은 “헤어지고 다시 만나면 감정이 예전 같지 않지 않냐”며 촌철살인 같은 한 마디를 던져 연애 토크에 더욱 불을 지폈다. 그런가 하면 김지민은 “연애를 해도 이제는 말 안 할 것이다. 공개 연애는 힘들더라“라고 밝혀 관심을 끌었다.

무엇보다 성혁은 “헤어진 연인에게 딱 한번 더 기회를 주겠다”라는 발언을 뱉어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 자신도 모르게 지난 날 연애 경험이 가미된 발언을 뱉은 것. 김희철은 “예전 여자 친구가 바람 펴서 헤어졌구나”라며 성혁을 예리하게 파헤쳐 성혁을 당황케 했다고.

이 밖에도 이날 MC들과 우정 멤버들은 ‘조건과 사랑’ 중 어떤 것을 택해야 하는가에 대한 주제 등 연애에 관한 자신의 생각을 솔직하게 고백하며 필터링 없는 연애 설전을 벌었다고 해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1%의 우정’은 오는 14일(토) 밤 10시 45분에 6회가 방송된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KBS2 1%의 우정

<저작권자(c) TV리포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콜라에 돼지고기를 담그면 구더기가 나온다??

과거 유튜브에 올라온 콜라에 돼지고기를 담갔더니 구더기가 나온 소름돋는 영상.

이 영상에는 생돼지고기에 콜라를 부은 뒤 관찰하는 장면이 나왔는데, 2시간 정도 지나고 돼지고기를 살펴보니 하얀색 구더기들이 기어나오는 장면이 담겼다.

이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충격에 빠지며 “돼지고기는 원래 잘 익혀 먹어야 하는데, 실제로 보니 충격이다”, “아 이제 돼지고기 안먹을래”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 영상을 보고 조작이라며 믿지 않은 사람들도 있었지만, 영상을 본 많은 사람들이 이를 진짜라고 믿었다…

하지만 팩트 체크 전문 사이트인 스놉스닷컴에서 해당 영상이 조작됐고, 거짓 영상이라고 판명했다.

그럼 이 영상을 올린 사람은 왜 조작했을까?

이는 그가 영상을 올리며 쓴 문구를 보면 알 수 있는데,

영상을 올린 haytham Mostafa라는 사람은 “that’s prove why pork is forbidden in islam(이슬람 문화에서 돼지고기가 금지된 이유가 밝혀졌다)”고 적었다.

즉 돼지고기를 먹는 것이 금지되어 있는 이슬람 종교 신자가 돼지고기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갖도록 조작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