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자 이건희 성매매 의혹 동영상 촬영자가 받은 징역형

(서울=연합뉴스) 임순현 기자 =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등장하는 성매매 의혹 동영상을 촬영하고 이를 빌미로 이 회장 측에서 9억원을 뜯어낸 일당에게 징역형의 실형이 확정됐다.

대법원 2부(주심 권순일 대법관)는 12일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공갈 등 혐의로 기소된 CJ제일제당 부장 출신 선모(57)씨의 상고심에서 징역 4년 6개월을 선고한 원심 판결을 확정했다.

같은 혐의로 기소된 선씨의 동생(47)과 이모(39)씨도 각각 징역 3년과 징역 4년을 확정받았다. 이 회장을 상대로 유사 성행위를 하고 동영상을 촬영한 중국 국적 여성 김모(31)씨는 2심이 선고한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이 그대로 유지됐다.

선씨 등은 2012년 3월 이 회장의 유사 성행위 영상을 몰래 촬영하고, 이를 빌미로 삼성 측에 접근해 2차례에 걸쳐 9억원을 뜯어낸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졌다.

1, 2심은 “피고인들은 공모해 동영상을 촬영하고, 이를 이용해 피해자 측을 협박해서 거액을 갈취했다”며 유죄를 인정했다.

대법원도 하급심 판단이 옳다고 봤다.

hy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 이어보기

 

삼성 “평창올림픽 유치 위한 불법로비 결코 없었다”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삼성은 10일 과거 평창동계올림픽 유치 과정에서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들을 상대로 불법·편법 로비를 한 의혹이 있다는 일부 언론 보도와 관련, “불법 로비를 한 적이 결코 없다”고 반박했다.

삼성전자[005930]는 이날 자체 인터넷 뉴스룸에 올린 글을 통해 “회사는 모든 것을 검토한 후 다른 일반적 후원 계약과 같이 연맹을 통한 합법적인 후원을 했다”면서 이같이 강조했다.

그러면서 “평창올림픽의 성공적 개최 이후에 극히 일부의 의혹을 부각해 정당하고 합법적인 스포츠 후원을 편법·탈법적인 로비로 매도함으로써 기업들의 정당한 스포츠 후원 의욕을 꺾지 않기를 바란다”고 촉구했다.

이어 삼성전자는 이건희 회장이 평창올림픽 유치 이전인 2007년과 2003년에도 IOC 위원으로서 유치 활동을 벌였다면서 “이를 사면이나 정경유착과 직접 연결하는 것은 국내외 스포츠 양성을 위한 노력을 폄하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특히 이번 의혹을 보도한 한 언론사의 2011년 7월 7일자 표심 모은 평창 드림팀, 한마음으로 뛰었다 보도를 인용하면서 “(이 언론은) 한국의 한 IOC위원이 다른 IOC 위원이 키우는 강아지 이름까지 외웠다며 각국 IOC위원들의 표심잡기를 칭찬한 바 있다”고 지적했다.

huma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아이유 인스타 시작하고 처음으로 바꾼 프사

평소 SNS를 통해 팬들과 활발하게 소통하고 있는 연예인 중 한 명으로 꼽히는 아이유.

미모 뿜뿜 아이유의 일상 사진은 기본! 촬영현장이나 앨범작업 등 프로의 냄새가 물씬 남기는 멋진 기록부터 귀욤 가득한 영상까지.

특히 아이유는 현재 인스타그램에서 본명인 이지은에서 은을 금 은 동의 금으로 바꿔 이지금으로 활동하고 있다.

아이디 역시 이지금을 그대로 영문으로 바꾼 dlwlrma(이지금).

그런데 이번엔 아이유의 인스타그램 프로필 사진이 주목 받고 있다.

그도 그럴 것이 인스타그램 개설 이래로 늘 같은 프로필 사진을 했던 아이유였기 때문.

그간 아이유는 디즈니 캐릭터 ‘덤퍼’를 프로필 사진으로 사용해왔다.

덤퍼는 회색 토끼로, 밤비의 가장 친한 친구.

아이유처럼 깜찍한 이미지가 돋보이는 덤퍼를 보며 많은 팬들은 “볼 때마다 귀엽다. 토끼가 갸웃거리는 거 같음”이라며 훈훈한 반응을 보였다.

그런데 프사를 바꾼 것.

덤퍼를 이은 아이유의 인스타 프사는 다름 아닌, 트위티!

노란 카나리아를 모티브로 만들어진 트위티는 미국영화제작사 워너브라더스의 대표적인 만화 캐릭터로 큰 눈과 귀엽고 사랑스러운 표정이 특징이다.

트위티 역시 아이유의 사랑스러운 이미지와 찰떡.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앗. 저 토깽이 아이유 상징 같았는데”, “저 토끼한테 정들었나봐. 괜히 아쉽다” 등의 아쉬운 반응을 보였다.

더불어 “원래 방배동 병아리잖아 ㅋㅋㅋㅋㅋ 자기 같은 프사 잘 찾는다”, “둘 다 완전 귀여워” 등의 반응 역시 공존했다.

한편,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요즘 아이유가 밀고 있는 인스타 유행어.JPG’라는 게시물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게시물 속에는 최근 아이유가 업로드한 글들이 담겼다. 그런데 알고 보니 그간 사진과 함께 아이유가 덧붙인 글들의 공통점이 발견된 것.

바로 맨 앞 글자와 마지막 글자를 동일하게 맞춰 세글자로 올리고 있던 아이유.

다음의 사진을 보면 이해가 가능하다.

꽃돼지윤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사진 = 아이유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