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혜빈이 공개한 남자들 착각하게 만드는 꿀팁

배우 전혜빈이 썸남의 관심을 끌 수 있는 꿀팁을 공개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서는 배우 전혜빈과 박경혜가 게스트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전혜빈은 “나이가 들다 보니 알게 된다. 어떤 남자와 썸을 타겠다는 묘한 느낌적인 느낌이 든다”고 전했다.

그는 “그럴 때는 남자를 착각하게 만드는 말을 한다”며 “예를 들어 신동엽 씨가 상대라면 내가 좋아하는 남자가 있는데, 부끄러우면 귀가 되게 빨개져서 귀엽다고 하는 식”이라고 말했다.

이후 이 이야기를 들은 신동엽의 귀가 실제로 빨개져 웃음을 주기도 했다.

이어서 전혜빈은 “저는 친구와 대화를 하고 있지만 상대는 귀가 커지게 하는 느낌”이라며 “남자한테 어, 혹시 그게 난가?하고 착각을 불러 일으킬 만한 대사를 툭툭 던지는 거다”라고 말했다.

신동엽은 박경혜에게 연습해보자고 권유했고, 그는 김준현을 암시하며 “나는 유달리 인사할 때 배가 앞서 나오는 사람이 좋더라”고 말했다. 이야기를 들은 김준현은 잠시 당황하더니 자연스럽게 일어나 기지개를 켜며 배를 앞으로 내밀었다.

또한 박경혜가 “안에 항상 흰색 내의를 입는 사람이 좋더라”고 말하니 김준현은 흰색 내의가 보이도록 겉옷을 들췄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전혜빈은 지난 2016년 6월 종영한 tvN 드라마 또 오해영 촬영 당시를 떠올리며 “그때 욕을 많이 먹었다. 현실에 있는 캐릭터라서 그렇다더라. 그런 질타들이 힘들었다. 다른 악역은 재밌었는데 그때는 마음이 힘들었다”고 말했따.

이어 전혜빈은 춤을 끊었던 이유에 대해서도 밝혔다.

그는 “드라마 오디션을 받으러 가면 예능 이미지가 강하다고 하더라. 그래서 아예 춤을 끊었던 것이다. 그런데 이제는 어필하고 싶어진다”고 전했다.

안녕하시현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tvN 인생술집 캡쳐

다이어트 성공해 살 갑자기 확빠진 스윙스.jpg

다이어트에 성공한 스윙스. 어떻게 변했을까?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살 갑자기 훅빠진 스윙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와 누리꾼들에게 큰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새 앨범 발매 이벤트 영상을 올린 스윙스. 영상 속에서 스윙스는 이전과는 달라진 비주얼로 등장해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최근 스윙스는 다이어트 중이라는 소식을 알린 바 있는데, 자신의 SNS에 샐러드 위주의 식단과 다이어트 관련 서적을 인증하기도 했고, 여자친구인 모델 임보라와 함께 운동하고 있는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놀라운 다이어트의 결과로 뚜렷한 이목구비를 보이기 시작한 스윙스. 그는 오는 24일 1년 5개월에 자신의 5번째 정규 앨범인 업그레이드 3을 발매한다.

스윙스는 인스타그램 영상에서 “이번주 토요일 제 정규 5집 업그레이드 3번째 앨범이 나오는데, 특별히 이벤트를 열려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번주 토요일 제 정규 5집 업그레이드 3번째 앨범이 나오는데, 특별히 이벤트를 열려고 한다”며 “예술대회라고나 할까. 여러분들이 그림이든 시든 인스타그램에 작품을 올려주면 제가 1,2,3등을 뽑는다”고 전했다.

스윙스는 “제가 11년째 랩을 하는데, 지금까지 온 건 내 의지도 있지만 팬들 없으면 절대 할 수 없었던 것”이라며 마지막으로 “너무 감사하다. 기대 많이 해달라. 좋은 하루 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해당 이벤트는 21일까지 진행되며, 해쉬태그 #스윙스 #업그레이드3 #올해는우리꺼 #IMJM를 달면 된다고

안녕하시현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스윙스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