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민호가 교통사고로 숨진 친구 레이디스코드 故고은비 위해 만들었다는 노래

송민호가 직접 작사한 노래 HAVE A GOOD DAY의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됐다.

지난 4일 발표된 새 앨범 EVERYD4Y를 발표한 위너, 앨범에는 HAVE A GOOD DAY라는 송민호가 직접 작사와 작곡에 참여한 곡이 담겨있다.

앞서 발매됐던 일본 앨범에 먼저 수록된 바 있었던 HAVE A GOOD DAY.

송민호는 당시 일본 콘서트 등을 통해서 이 노래를 2014년에 만들었으며, 천국으로 떠난 친구를 추모하는 마음을 담았다고 밝힌 바 있다.

2014년 갑작스러운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레이디스코드의 故 고은비와 송민호는 고등학교 동창으로 알려져있다. 사고 당시, 송민호는 자신의 음악목록에 앞글자로 은비야 사랑해 그리고 기억해라는 글귀를 만들어 추모하기도 했다.

실제로 HAVE A GOOD DAY 가사에는 故 고은비를 향한 그리움이 담겨있다. 일부 누리꾼은 노래 가사 속 기억할게 두 번의 키스와 비 내리던 검은 날이라는 가사가 故 고은비를 암시한다고 해석했다.

사고가 났던 당시 레이디스코드가 키스 키스(KISS KISS)로 활동하고 있었고, 교통사고가 일어난 날 비가 내렸기 때문.

그 외에도 노래에는 그대 멀리 있어도 외로워 말아요 내가 곁에 있어 줄게, 마지막인 걸 알았다면 잘 가 한마디라도 할 걸 등 애절한 가사들이 담겨있다.

한편, 위너의 정규 2집 타이틀 EVERYDAY는 멜론, 네이버뮤직, 소리바다 등 3개의 음원 사이트에서 1위에 올라있으며, 위너의 공식 유튜브 채널에 게재된 EVERYDAY는 1천만뷰를 눈 앞에 두고 있다.

안녕하시현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Twitter neverthinks_

오늘의 썰) 살지도 않았는데 월세를 다 내라는 집주인

한 커뮤니티에 올라온 살지도 않았는데 월세를 다 내라는 집주인이라는 글이 화제가 되고 있다.

저는 신혼이고 돌이 막 지난 아기가 있어요. 보증금 2000에 40짜리 월세를 구했고 그곳에서 저희아기가 신생아때를 보냈죠.

계약할때는 몰랐지만 바퀴벌레가 엄청났고 겨울엔 곰팡이까지 펴서 냄새가 심했죠. 게다가 담배냄새… 그리고 외풍이 심해서 평수는 작은데… 난방비도 만만치 않았어요.

갓난쟁이를 키우기 좋은 환경은 아니었지만 집주이네게 계약 때 왜 말안해줬냐고

2018. 03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 출처 – 네이트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