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0억원 들여 아들 이름으로 된 빌딩 2채 구입한 연예인

그야말로 ‘억’ 소리 나는 선물이다.

연예계 소문난 ‘아들 바보’로 알려진 어느 배우가 아들을 위해 준비한 특별한 선물이 공개됐는데 그 클라스가 정말 남다르다.

무려 260억 원짜리 선물인 것.

오늘의 주인공은 배우 권상우다.

이는 얼마 전 방송된 TV조선 ‘별별톡쇼’에서 알려진 사연으로, 이날 방송에서는 권상우의 아들 사랑에 얽힌 사연이 공개됐다.

권상우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던 한 연예부 기자는 “권상우는 가족 사랑에 통이 크다”고 입을 열었다.

당시 MC 정선희는 “권상우가 어린 시절 일찍 아버지를 여의었기 때문에 본인 아이에게 더 각별한 것이 아닐까”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이어 연예부 기자는 “권상우가 2013년에 경기도 성남 분당에 있는 빌딩을 한 채 구입을 하는데 그 빌딩 이름이 ‘ROOKIE 1129’”라며 “이게 첫째 아들 이름과 어머니 생일을 조합해서 만든 것”이라고 밝혔다.

실제로 그의 아들 이름은 룩희다.

여기서 끝이 아니다.

이어 “권상우가 이듬해 서울 강남 청담동에 건물을 또 하나 사 아들 이름과 손태영의 생일을 조합한 ‘ROOKIE 819’로 지었다”며 “이 두 건물의 시세를 더하면 약 260억 정도 된다”고 말한 것.

MC 정선희는 “그럼 (권상우-손태영 부부의 둘째 아이인) 딸 리호 이름을 딴 건물은 없냐”고 물었고 패널로 출연한 방송인 채은정은 “곧 나올 것 같다”고 답했다.

채은정은 “권상우씨가 요즘 한창 뜨고 있는 서울 성수동에 배우 원빈씨의 건물과 약 300m 떨어진 곳에 대지면적만 300여평에 달하는 지상 2층 규모의 공장을 하나 구매했다. 액수만 80억원”이라고 말했다.

이어 “호주 골드코스트 중심가에는 가족들을 위한 휴식 공간으로 구매한 최고급 팬트하우스도 한 채 있다”며 “권상우씨는 현재 총 4채의 건물을 소유했다”고 전했다.

채은정은 “호주 건물은 해변이 한눈에 들어오는 최상층 팬트하우스로, 약 17억원”이라며 “아마 이 중 하나는 곧 딸 리호 이름으로 바뀌지 않을까”라고 덧붙였다.

한편 권상우와 손태영은 지난 2008년 결혼 후 슬하에 아들 룩희군과 딸 리호양을 두고 있다.

꽃돼지윤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사진 = 방송화면 캡처 및 손태영 인스타그램

성인용품점 직원이 말해주는 10가지 비밀(쉿!)

지난 27일(현지시각) 해외 온라인 매체 버즈피드는 성인용품점 직원이 말하는 10가지 비밀들을 소개했다.


1. 당신의 선입견이 성인용품은 여성, 변태, 동성애자들이 사용하는 것이라고 하겠지만 사실 섹스토이는 모든 사람들에게 오픈 되어있다.

2. 특정 나잇대와 성별의 사람만 직원으로 일하지 않는다. 나이, 성별, 학위, 취향 등 모두 다르다.

3. 당신의 성향이 얼마나 변태적이라고 생각하든 걱정할 필요가 없다. 다른 사람들도 마찬가지이다.

4. 모든 기구는 치수가 다르므로, 한가지 기구를 추천해달라는 요청에 답을 해주기 어렵다.

Sporty girl in black lingerie cares about her hips

5. 하지만 ‘윤활유’나 ‘마사지 오일’을 사용하면 실패할 가능성이 매우 낮아진다는 귀띔은 해줄 수 있다.

6. 우리는 당신의 성이나 신체 특성, 기호에 대해서 지레짐작하지 않으려고 한다. 만족감이 드는 쇼핑을 위해서는 당신의 이야기를 우리와 나눌 준비를 해야 할 것이다.

7. 사람들은 가끔 직원들에게 무엇이든 물어보거나 말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데, 우리에게도 대화의 경계가 존재한다.

8. 자위 기구가 당신의 파트너를 대체할 순 없다. 그러니 걱정은 금물.

Cheerful nerd

9. 몇몇 사람들은 이미 사용한 자위 기구를 환불받으려고 한다.

10. 선반을 닦고 물건을 진열하는 등,  일반적인 소매업에 종사하는 것과 우리들의 일은 별반 다르지 않다.


출처 = 무료이미지사이트

내 “여사친”이 자꾸 “관종”같은 행동을 해..;;

난 이제 고2되고 여사친이 한명있는데

얘가 나 고등학교 입학식 때 부터

별것도 아닌 걸로 하이파이브 하자 그러고

웃을 때도 자꾸 기대서 웃고

별것도 아닌 걸로 오바해서 좀 부담스러웠거든

그런데 성격도 털털하고 재미있고

무엇보다 걔가 항상 말 걸고 그러니까 친해졌단 말이야

근데 맨날 이상한 설정샷 찍어서 페북에 올리고..

예를 들면 얘가 장난쳐서 내가 헤드락 걸었다가 풀었는데

다시 걸어보라 한 다음에 그거 찍어서 열심히 뽀샵?해서 올림

어느 날은 갑자기 혀가 풀린 채로 전화가 와서

그 상태로 오분 통화하다가 이따 페북보라함

페북보니까 우리 통화한거 영상으로 자막까지 넣어서 만들어갖고 올려놓음

↑이런식으루…;;

드라마에서 나오는 애교 따라하고

자꾸 나한테도 해보라함

셀카 찍게 자기 볼살좀 잡아달라함

안 잡아주면 계속 특유의 억지애교 말투로 삐져있음

한 번 잡아줬더니 페북에 00이가 자꾸 괴롭혀ㅠ하고 프사 올림

애들은 우리 썸타는줄 아는데 진짜 미치겠음

난 좋아하는 애가 따로 있거든

그래서 그 여자애한테 말만 걸려 하면 여사친이 와서 니네 모야모야~ㅇㅈㄹ함

아 점점 빡친다…이런 여사친 어떻게 해야될까?

+)후기

일단 그 여사친한테 카톡으로 이야기하고 바로 글 쓰러 왔어

근데 여사친이 내가 좋아하는애 앞으로 꼽줄까봐 너무걱정된다

내가 하지말라고 해도 안 보이는데서 여자애들끼리 충분히 따돌릴 수 있잖아

어쨌든 카톡 내용 추가할게

원래 카톡프사 나랑 찍었던 건데 다 내렸더라

페북 글은 아직도 안 내리긴 했지만

이제 괜찮은거겠지?


 

출처=”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