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3에서 만난 “금수저 아재”가 집 고쳐준.ssul

나는 디아블로3를 함..

다들 알다시피 RPG게임은 보통 클랜,길드가 있음…

보통 디아3 나이대가

30대가 보통이고 20대는 얼마없고

40대도 많다 50~60대도 있고..

울 클랜도 보통 나이대가 40대 정도 됨.

난 20대.. 막내

거기서 같이 사냥하고 오순도순 얘기 나누고

템 좋은거 나오면 나눠 먹고 같이 즐겁게 겜함 하

지만 ㅈㄴ 아재게임이라서 ㄹㅇ 잠온다.. (단점)

그러면서 나는 몇일전 삼삼오오 모여서 겜하다가

갑자기 머리위에서 물이 똑! 떨어지는거임..

보니깐 천장에서 비가 새는거 였음..

흙수를 살…

아파트도 아니고 낡은 주택이다.. (위에 파란물탱크 있는..)

클랜원들이랑 겜하다가 천장에 물이 똑! 떨어지니 ㅅㅂ 당황스럽더라..

그리고 클랜 채팅창에..

형님들.. 저 집 천장에 비가 새서 잠깐만요…하고..

그릇 찾으러감 받을 그릇..

그리고 양동이 냅두고 다시 겜에 몰두하고 나중에 조치한다는 생각을 했다..

근데 한 클랜 아재 형님이 (나이가 47으로암)

“느그집 물새나?… 아파트가?.. ”

물어보는거임..

“예.. 비오니깐 물새네요.. 집은 주택이요”

아 글나 느그집 주소 머고,,, 내가 함 봐줄깨..

하길래 첨에 좀 이건 아니다…싶었는데

1년간 같이 겜한 아재고 친하게 지내서

거리낌 없이 집주소 불러줌.. 번호는 이미 알고있고..

2일뒤에 갑자기 연락오더니

“XX회사 영업 XX대리 입니다 ~ 오늘 오후 시간되시나요? 집 볼려구 하는데요.. 누수관해서..”

그래서 오늘 오셔도 된다고 함….. (클랜형 인가 생각함)

그리고

왔더라 2명

와서 보더니 위에 방수 페인트?

이거 옥상에 칠해야한다고함… 얼마냐고 하니깐…

갑자기

그 영업점 대리가? 물어보더라

울 사장님이랑 무슨 관계냐고…

사장님은 보통 영업은 안하고 회사관리만하고 하는데

갑자기 본사에 사장님이

가정집 하나 봐주라고 했다고함..

그게 울집..

그리고 비용은 안든다고..

그리고 또 집안 내부도 체크해서 유지보수할거 있으면 다 해주라고 했다고 업무지시 내려왔다고함…

그리고 집안에 곰팡이 낀 벽지랑 뭐..

집안 내부 보일러 낡은거랑 뭐 보일러 배관 녹물 청소

바닥 수평 몰탈? 이런거 말하면서 다 체크해가더라..

그리고 영업점 대리가 연락오더니

공사 2일정도 걸리고 최대한 정성스럽게 모신다고함

그리고 3일뒤에 인부들?이랑 관계자들와서

수리해줌…

옥상에 올라가서 녹색 페인트 바르고

또집 방바닥 수평 안맞는거 몰탈? 시멘트? 그거 발라서 수평맞춰서

평평하게 만들어주고

보일러 녹물 나오는거 청소해주고 또

수압약하니깐 수도계량기에

무슨 양수펌프?가압펌프 말하는거 달아주고

보일러도 새걸로 교체해주고

집안 습기 곰팡이 핀거

곰팡이 방지 벽지랑 단열재인가 그거 발라줌…

나는 어안이 벙벙하더라

마지막날에는 그 클랜형 이 직접 내려와서

집 유지 보수한거 보고감.. 그리고 나랑 밥한끼 사주더라..

알고보니 동내 무슨 인테리어 수리 업자가 아니라

전국으로 유명한 인터리어 크게하는 사장님이더라..

집 뭐 리모델링도 생각있으면 말해라는데

그건 크게 벌이는거라서 공사기간 길다고함..

생각있으면 말하면 해준다던데 일단 보류했다….

영업점 대리한테 물어보니

이거 총비용 500만원 정도 드는데

무료란다 그리고 무슨관계냐고 다시물어보길래

게임상 아는관계라고하면 뭔가좀 그래서

인터넷에서 알게됐다고함..

지금도 겜하면 한번씩

“느그집 비 안새냐?~~”

안부 물어봄

고맙다고함 ㅋ


고딩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http://woriclass.co.kr/ 저작권자(c) 우리학교클라스>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선미가 11년만에 얘기하는 보내지 못한 마지막 문자 (동영상)

가수 선미가 아버지에 대한 아픈 기억을 고백했다.

지난 5일 OLIVE, tvN 토크몬에 출연한 선미는 연예계 데뷔 이후 처음으로 가슴 아픈 가정사를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선미는 내가 연예인이 된 이유에 대해서 이야기를 시작했다.

그는 “초등학교 5학년 때 아버지와 남동생 둘이 살았고, 아버지는 편찮으셨다. 그런데 아버지가 병이 악화돼서 병원으로 옮겨졌다. 선생님들은 내가 선생님이 되길 바랐지만 그럴려면 적어도 10년 넘게 더 공부를 해야했고, 돈을 벌 수 없었다”며 “그래서 선택하게 된 게 가수”라고 말했다.

이어 선미는 “아버지가 저를 많이 예뻐하셔서 의지하시고 투정을 많이 부리셨다. 항상 답장을 해드렸는데, 연습생 생활만으로도 힘이 들었다. 어린 나이에 감당하기 버거웠다. 근데 어느날 문자가 왔다. 아빠 먼저 간다고 왔다. 난 또 아빠가 힘들어서 투정부리네 하고 문자에 답을 안했다. 근데 다음날 돌아가셨다”고 털어놨다.

아버지는 선미가 원더걸스로 데뷔하기 3개월 전 세상을 떠났다고.

선미는 “상 치르려고 내려간까 상주는 어린 동생들이 하고 있고, 아버지가 저한테 쓰신 편지가 있었다”며 “유서같은 게 있었는데 맨 마지막에 다음 생애도 내 딸로 태어나주렴”이라고 써 있었다”고 말했다.

이야기를 들은 이수근은 “아버지가 선미 씨가 너무 아빠 걱정할까봐 먼저 편안하게 쉬러 가신 게 아닐까 생각한다”고 말했고, 선미는 “그게 계속 마음에 남는다. 답장을 못했던 거. 전화를 안 받았던 거. 내 못 받은 게 아니고 안 받은 거”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선미는 “이 이야기 하기가 어려웠던 게 지금은 동생이랑 엄마랑 아버지가 같이 살고 있어서 이제 지금의 우리 부모님들께 뭔가 좀 마음이 아프실 얘기가 아닌가 싶었다. 데뷔한 이후 이 이야기를 한 적이 없다”며 “이제는 정말 내 아버지고 어머니고 하니까 이걸 어떻게 말씀드려도 될 것 같아서”라고 덧붙였다.

선미의 슬픈 가정사를 접한 토크몬 MC들은 모두 눈물을 흘리며 가슴 아파했다.

안녕하시현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OLIVE, tvN 토크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