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식당에 러브라인이 전혀 없는 이유

▼사진출처 : tvN ‘윤식당’ (이하)


1032007_219220_4423


이서진-정유미, 그러고 보니 러브라인이 전혀 없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윤식당에 러브라인이 없는 이유’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이는 tvN ‘윤식당’의 김대주 작가가 매체 OSEN과의 인터뷰에서 밝힌 내용 중 일부다.

앞서 이서진은 ‘삼시세끼-정선 편’이나 ‘꽃보다 할배’ 시리즈에서 배우 최지우와의 핑크빛 러브라인으로 시청자들의 가슴을 두근거리게 하지 않았는가.

대만편에 출연했던 소녀시대의 써니와도 마찬가지로 묘한 러브라인을 보여준 바 있다.

하지만 왜, 윤식당에서는 그러한 러브라인이 없을까.

i
0 1OFT25MCD9_1 01

보도에 따르면 김대주 작가는 “실제로 두 사람이 남매처럼 행동한다. 틱틱거리기도 하고 말도 편하게 놓고. 이서진이 동생을 의외로 잘 챙긴다. 이상한 사람이다. 그래서 정유미도 이서진에게 의지하는 것 같다”라고 밝혔다.

이어 “오래 붙어 있으면 러브라인이 될 수도 있는데 둘은 남매다. 나이차뿐만 아니라 둘의 케미가 그렇다. 그래서 제작진도 억지로 엮진 않는다. 일부러 만드는 관계를 출연진도 크게 좋아하지 않는다. 두 사람의 조합을 좋아해주시니 제작진이 보는 눈이 틀린 건 아니구나 싶다”라고 덧붙였다.

2 W91YR2MJSWXL3L97S9IT 201705031439770604_59096f4809361

한편, 윤식당은 오는 19일 감독판을 끝으로 종영한다.

꽃돼지윤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