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 도피하려 2년 5개월간 스님 생활했던 썰

때는 2015년.

주식 빼고 다 잘한다는 디시인사이드 주식갤러리에 올라온 이야기다.

글쓴이는 23살 현실 도피로 출가해 2년 5개월간 스님 생활을 했다고 한다.

콘텐츠 저작권자 ⓒ지식의 정석 (무단 복제 및 재배포 금지)/사진 = 온라인커뮤니티, 울산 신흥사(관련없는 이미지)

작전 중 전사한 적군의 핸드폰으로 어머니께 전화 걸어 한 말..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관계는 돈바스 전쟁으로 알 수있는

실질적 교전국임

작전중 전사한 우크라이나군의 핸드폰으로 러시아군이

전화를 함

러시아군 : 여보세요 당신 동료가 전사했습니다.

 

우크라이나군 : 누구세요?

러시아군 : 중령 000입니다 말씀하세요

우크라이나군 : 그가…XX…알렉스가요?

러시아군 : 네 알렉스는 전사했습니다, 죄송합니다

이 이후 부모에게 연락이 간건지

러시아군이 들고있던 폰으로 전화가 걸려옴

모 : 여보세요

러 : 예, 여보세요

모 : 故 Sasha Dementov의 전화가 맞나요?

러 : 엄 용건이 무엇이십니까? 그의 모친되십니까?

모 : 예. 저는 그의 엄마입니다.

러 : 이런 소식을 전하게되어 매우 죄송하지만, 아드님께서는 돌아가셨습니다.

모 : 알겠습니다…그를 집으로 운반해주실건가요?

러 : 지금 당장 시신을 빼내는 작업을 할것이며, 우리는 아드님을 우크라이나 측으로 빠른 시일 내에 보낼 것 입니다.

여기까지가 나온 내용

전화를 처음 받을 때 부터 전사자의 어머니는 울고 계셨음 아마 이전에 상관에게 전사 통보를 한 내용이 나왔는데 그 상관이 전사자 가족에게 전한 듯 함.

러시아군 또한 웃는 분위기는 아님 매우 침울한 분위기임.

통화가 끝나고 보여주는 내용
부재중 전화 – 엄마 (6)…

2019. 저작권자(c) 지식의 정석 (무단 사용-재배포 금지) / 사진 = 유튜브 johny smitsky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