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이 결국 공개해버린 안재현 여배우 호텔 사진 ㄷㄷ

배우 구혜선이 자신이 언급했던 안재현의 호텔 사진으로 추정되는 사진을 공개했다.

11일 구혜선은 인스타그램에 “죽.어.야.만. 하는가요 원래 공개하려고 했던 재킷 사진입니다. 법원에는 총 4장을 제출하였습니다. (표기된 날짜는 음원발표일 입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이번에 구혜선이 공개한 사진 속에는 가운을 입은 한 남성이 의자에 앉아있다.

앞서 구혜선은 “이.혼.의 사유가 안재현의 외도에 있다”며 “안재현이 출연 중인 드라마의 여배우와 호텔에서 찍은 사진이 있다”고 염문설을 제기했다.

아울러 해당 사진을 법원에 제출하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때문에 해당 사진 속 남성이 안재현이 아니냐는 이야기가 나오고 있는 상황.

 

하지만 안재현 측은 호텔 사진과 관련해 “해당 사진은 결혼 전에 만났던 여자친구와 찍은 것으로 파악된다. 구혜선은 이 사진을 최근 사진으로 왜곡, 혼인 관계의 파탄 배경이 외도라는 새로운 주장을 꺼냈는데 이는 명백한 허위사실”이라며 “해당 사진을 법원에 제출해 사실 여부를 따졌으면 한다”고 구혜선이 주장한대로 외도 증거를 법원에 제출해 달라고 요구했다.

이와 더불어 안재현은 구혜선을 상대로 지난달 9일 서울가정법원에 이.혼.소장을 접수했고, 해당 소장은 지난달 18일 구혜선에게 송달됐다. 이에 구혜선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리우는 “혼인관계 파탄의 귀책사유는 안재현에게 있다고 판단돼 안재현을 상대로 이.혼.소송의 반소를 접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구혜선 인스타그램, 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