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 맡긴 ‘시계’ 하나가 두 개로 돌아온 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