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에서 정산 받은 수익” 직접 공개한 개그맨 안일권

유튜브 크리에이터로 활동 중인 개그맨 안일권이 유튜브 수익을 직접 공개했다.

유튜브 채널 일권아 놀자를 운영 중인 그는 최근 여러 연예인들과의 싸움썰로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재치있는 허세남 이미지로 많은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기고 있는 그의 채널은 현재 구독자 약 8만 1700명을 보유하고 있다.

그렇다면 안일권이 유튜브로 벌어들이는 수익은 얼마나 될까?

지난 9월 21일 그는 직접 유튜브로부터 정산 받은 돈을 찾는 모습을 공개했다. 당시 그가 보유했던 구독자는 약 3만 2000명이었다.

후배 개그맨인 노우진을 만난 안일권은 “유튜브로 수익을 얻고 나서 내 삶이 달라졌다”면서 유명 스포츠 브랜드에서 산 옷을 자랑했다.

이어 그는 “오늘 찾을 돈이 300만원이 조금 안 된다“고 말하며 직접 유튜브에서 입금된 금액을 공개했다. 정확히 2,993,719원이 입금돼 있었다.

두 사람은 곧바로 은행으로 향했고 안일권은 ATM기에서 현금 다발을 꺼내 자랑하기 시작했다.

노우진은 감탄을 연발하며 “부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후 안일권은 정산 받은 기념으로 저녁을 사달라는 노우진의 말에 난처한 모습을 보이며 “밥 사는 것은 문제가 아닌데 샴푸 사야된다. 물엿 사야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해당 영상은 현재까지 유튜브에서 35만 뷰를 넘게 돌파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유튜브 일권아 놀자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