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인과 결혼해서 낳을 아이의 예상 키 알아보는 방법

“우리 아기의 키는 얼마나 될까?”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자녀의 기대 신장 측정법이 큰 화제가 되고 있다.

이는 지난 2015년 5월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에서 송일국이 삼둥이의 예방접종을 위해 데려간 병원에서 알려준 계산법이기도 하다.

보통 아이들보다 작게 태어났던 세 쌍둥이가 걱정됐던 송일국은 아이들의 예방접종과 키 몸무게 측정을 위해 병원에 들렀다.

이날 의사는 부모의 키에 따라서 자녀들의 키를 대충 예상할 수 있다며 아이들의 예상키 측정 방법을 송일국에게 소개했다.

키 계산법은 부모의 신장을 서로 더한 값에 13을 더한 뒤 2로 나누는 방식이다.

178cm인 남성과 163cm 여성이 결혼해 남자 아이를 낳을 경우 기대 신장은 177cm가 되는 것.

만약 여자 아이라면 부모 신장의 합에서 13을 뺀 값으로 2를 나누면 된다.

이 계산법의 오차범위는 5cm 이하로 알려져있으며 가족력과 성장환경에 따라서 달라질 수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이날 방송에서 송일국 삼둥이는 키가 180~190cm까지 클 것이라는 결과가 나와 방송을 보던 시청자들의 부러움을 샀다.

한편, 이 계산법은 외신에서도 많이 다루고 있다. 과학적으로 입증되지는 않았지만 유전적 영향이 큰 자녀의 키를 합리적인 방법으로 추측할 수 있는 방법으로 소개되고 있는 것.

안녕하시현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진 =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캡쳐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복권 당첨된 부산대학생, 갑자기 큰 돈 생기자 아무도 못할 일을 했다.

ww2<사진출처: 부산대학교>


복권 당첨금 일부를 학교에 기부한 학생이 화제다.

지난 23일 온라인커뮤니티에 따르면 부산대학교 발전 기금 재단에 전기 공학과에 재학 중인 4학년 조 모 학생이 로또 2등 당첨금 일부를 기부했다.

조 군은 앞서 지난 3월 26일 발표된 로또 복권에서 2등에 해당하는 4000만 원에 당첨된 바 있다.

또 갑자기 큰 돈이 생겨 어떻게 할까 망설이던 중 현재 재학 중인 학교가 떠올라 기부하게 됐다고 전해진다.

특히 평소 공모전에 관심이 많아 동아리 친구들과 도전을 해왔지만 늘 자금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었던 만큼 후배들을 위해 이번 기부가 보탬이 되길 기대했다.

아울러 조 군은 나머지 금액을 고향 부모님 생활비로 드려 훈훈함을 더한 것으로 알려졌다.

%ed%9b%88%ed%9b%88

한편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정말 올곧은 학생이다”,  “크게 될 인물이네요”, “나눔의 미덕을 아는 친구입니다”, “사회에 나와서도 훌륭한 인품으로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게 될것 같네요.   바른 학생이네요!  멋지다~~”, “내가만약당첨되면그렇게못할것같아 누구아들인지모르지만크게되세요”, “점말 사고가 올바르고 정신이 똑바로 박힌 학새이네요. 이런 사고 방식을 가진 학생늘만 있다면 대한민국의 미래는 밝죠 진짜 훈훈한 기사글 입니다”,  “진짜 앞으로가 기대되는 젊은이 입니다~ 기부에 이어 효까지…안과 밖을 견고히 다져주니 주변은 언제나 든든하겠어요…평소의 생할습관과 정신력까지 한 번에 읽을 수 있는 행동입니다… 무엇을 하던지 다 잘 다 잘 될거라고 봅니다~ 멋집니다”등의 다양한 의견을 나타냈다.

내신9등급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http://woriclass.co.kr/ 저작권자(c) 우리학교클라스>

출처 : 온라인커뮤니티,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