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북에서 논란 중인 “김이브-윰댕 사건” (+대도서관 반응)

절친으로 알려진 인기 BJ 김이브와 윰댕 사이에 불거진 갈등이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다.

최근 주요 커뮤니티에는 ‘김이브 윰댕 총정리’, ‘현재 터진 BJ 김이브-윰댕 사건’ 등의 제목의 게시물이 급속도로 확산됐다.

해당 게시물 속에는 앞서 윰댕이 BJ 꽃빈과 함께 합동채널인 ‘윰꽃채널’을 만들면서 수면 위로 올라온 윰댕과 김이브의 갈등을 정리한 내용이 담겼다.

평소 굉장히 친한 것으로 알려진 김이브와 윰댕, 꽃빈.

하지만 김이브만 빠지게 된 ‘윰꽃채널’에 대해 일부 팬들은 왜 김이브가 빠졌는지 의문을 나타냈고, 일부 누리꾼들은 각종 루머와 악플을 달기 시작했다.

결국 지난 9일 저녁, 윰댕이 할 말 있어요라는 제목으로 유튜브 생방송을 시작하며 이에 대한 해명을 했다.

다음은 이를 정리한 한 누리꾼의 내용이다.

해당 게시물에 따르면 각자 라이브를 통해 현재 불거진 논란에 대한 자신들의 의견을 내놓았다.

이 과정 속에서 윰댕이 김이브에게 전화를 시도, 처음에는 받지 않던 김이브였지만 결국 통화 연결이 되었고 이 내용 역시 유튜브에 올라와 논란이 일고 있다.

다음은 이들의 통화 내용이 담긴 영상이다. (15분 57초까지만)

물론 누리꾼들은 “본인들끼리 해결하게 내두는 게 좋을 듯. 이렇게 일 커진 것도 제3자들 때문인 것 같아요”, “한쪽에만 너무 치우치지 않았으면” 등의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윰댕과 부부인 대도서관 역시 해당 사건 이후 생방송 도중 “윰댕 언니 지금 울어요?”라는 질문을 받자 “윰댕님 일도 일이니까 그런 거는 뭐 서로 노터치하는 게 맞는 거고”라고 답했다.

이어 자신의 입장을 밝혔는데 대도서관은 “제가 윰댕님이랑 몇 년 살아보면서 느낀 건 ‘아 이 사람은 정말 되게 착한 사람이다’ 다른 사람 뒷담화를 한다든가 혹은 예를 들어 누가 좀 더 잘 나간다고 해서 그 사람을 질투하는 일도 없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꽃돼지윤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사진 및 영상 = 김이브님, 윰댕, 대도서관TV (유튜브)



놓치면 후회할 기사 더보기

모의고사 전설의 필적확인 햇빛이 선명하게 나뭇잎을 핥고 있었다

2013년 6월 고1 전국연합학력평가 문제지 탐구영역에서 필적 확인을 위한 문장이 다시금 화제가 되고 있다.

당시 탐구영역에서는 답안지의 필적확인란에 다음의 문구를 정자로 기재하시오라는 지문이 써져있었고,

해당 문구는 햇빛이 선명하게 나뭇잎을 핥고 있었다였다.


1

해당 문장은 일종의 밈현상을 일으켰고 많은 사람들에게 이슈가 됐다.

햇빛이 나뭇잎을 핥는 다는 독특한 표현법에 수많은 패러디가 만들어졌다.


2

가령 이런 그림이라던가.


3

이런 패러디도 만들어졌다.


4

이에 그치지 않고 소위 말하는 모에화도 일어났다.


5

엽기적인 패러디도 많이 만들어졌다.


6

인기 온라인 AOS 게임이던 리그오브레전드와 관련해서도 패러디가 됐다.


7

순정만화 같은 그림체로도 패러디됐다.

해당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추억이다.” “이때 진짜 핫했는데” “고등학교 시절 추억”과 같이 감상에 빠져들었다.


삼수생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http://woriclass.co.kr/ 저작권자(c) 우리학교클라스>

이미지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dcinsi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