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남는 방으로 PC방 만든 사람

이 글을 본 네티즌들은 “친구비 보냈습니다.”,

“와 집도 없고 친구도 없는데 부럽네”,

“아는 지인이 아파트에 혼자 사는데,
방이 3개라 하나는 자신이 쓰고,하나는 드레스룸으로,
남는 방 하나는 PC방처럼 꾸며놨더라구요.
PC 3대에, 플스랑 소파, 흡연을 해야하니 공기청정기까지… ㅋㅋ
점입가경이었던 점은 그 방에 업소용 냉장고 (전면이 투명유리도 된 대형 냉장고) 갖다놓고,층별로 핫바 + 버거 + 음료수 같은거 채워놓았던데… ㅋ
저도 돈만 많으면 그런 취미룸 하나 꾸미고 싶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등의 반응들을 보였다.

출처 : https://www.fmkorea.com/index.php?top=Y&mid=humor&page=39&document_srl=1278290049